this browser can't support javascript

   


홈 > 알림마당 > 행사안내
중소기업계, 황교안 대표와 간담회 "추경안 조속 통과" 요청
관리자
2019.07.16 09:43

 

중소기업계, 황교안 대표와 간담회 "추경안 조속 통과" 요청


중소기업중앙회는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중소기업인 간담회를 15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었다. 사진 첫 줄 왼쪽 6번째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중소기업중앙회는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중소기업인 간담회를 15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었다. 사진 첫 줄 왼쪽 6번째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15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중소기업인 간담회를 갖고, 중소기업 현안 과제 56건을 전달했다.

간담회에는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를 비롯해 정용기 정책위의장 이현재 의원, 정유섭 의원, 김규환 의원, 임이자 의원, 이헌승 당대표 비서실장, 민경욱 대변인이 참석했다.

중소기업계는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과 서병문 한국주물공업협동조합 이사장 등 중기중앙회 회장단, 백종윤 대한기계설비협회장, 김영윤 대한전문건설협회장, 정윤숙 한국여성경제인협회장 등 중소기업 단체장, 업종별 중소기업인 등 37명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는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와 관련, 중소기업 구제 프로그램 준비, 추경안 편성 및 통과, 대기업과 부품소재개발 중소기업간 협력체계 구축 등이 논의됐다.

이어 중소기업협동조합법 입법 마무리 지원, 중소기업 전속고발권 현행 유지 등 협업화·공정화 관련 과제가 제시됐다. 내년도 중소기업 근로시간 단축에 대비한 보완 입법, 영세 업종에 대한 최저임금 구분 적용, 외국인근로자 국민연금 부담금 지원 등 노동 문제에 대한 건의도 이어졌다.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은 “일본의 수출규제 피해 확산이 우려되고, 내년에는 중소기업들도 근로시간이 단축되는 등 국회와 정부의 선제적 대응이 어느 때보다 필요한 시점”이라며 “중소기업 현장 요구를 반영한 법률안들이 국회에서 조속히 통과돼 중소기업들이 마음껏 일할 수 있는 환경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명희기자 noprint@etnews.com



▲ 출처 : 전자신문

▲ 보도자료링크 : http://www.etnews.com/20190715000328
이전글 : [한국인터넷진흥원] 2018 경기지역 중소기업 재직자 정보보호 무료교육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