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하위메뉴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정보마당

과기정통부, 정보통신기술 분야 '청년기업' 지원 확대한다 관리자2021-12-28

관리자   /   2021-12-28

정부가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청년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8일 '과기정통부 ICT예산정책협의체' 제2차 전체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청년기업에 대한 지원 강화가 중점적으로 논의됐다. 특히 '청년기본법' 제3조 제1호에 따른 청년기업의 경우, 자본잠식을 이유로 공모사업 평가에서 배제되지 않도록 한 예외 규정이 마련됐다. 또 공모 사업 가이드라인 및 기금 사업비 집행 매뉴얼도 마련됐다.

 

이번 회의에서 내년도 ICT 예산은 전년보다 4764억원이 증액된 3조9720억원으로 확정됐다. 예산은 △디지털 뉴딜 △디지털 콘텐츠 △5세대(5G) △인공지능(AI)·소프트웨어 인력양성 △K-사이버 방역 등의 분야에 중점으로 편성됐다.

 

특히 과기정통부는 디지털 뉴딜 2.0 예산사업으로 △데이터 댐 △5G‧AI 융합 △초연결·초실감 디지털콘텐츠 △K-사이버 분야에 중점 투자할 계획을 밝혔다.

 

구체적으로는 데이터 댐 분야에 1조3567억원, 5G‧AI 융합 분야에 9012억원이 내년도 예산으로 배정됐다. 초연결·초실감 디지털콘텐츠 신산업 육성에는 2342억원, K-사이버 방역체계 공고화에는 2343억원의 예산이 확정됐다.

 

 

 

(중략)

 

 

 

출처 뉴스1 2021.12.28 

 

https://www.news1.kr/articles/?4536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