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하위메뉴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정보마당

메타버스로 열린 정부 디지털뉴딜 회의…"초연결 신산업에 2.6조 투자" 관리자2021-09-16

관리자   /   2021-09-16

정부가 메타버스로 디지털 뉴딜 추진을 위한 회의를 열고 메타버스, 클라우드 등 '초연결 신산업' 육성에 2025년까지 2조6000억원을 투자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15일 범부처 합동 '제12차 디지털 뉴딜반 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는 메타버스 플랫폼을 이용해 가상의 회의장에서 임혜숙 과기정통부 장관을 비롯한 관계부처와 유관기관 장이 모여 안건을 발표하고 논의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회의는 지난 7월 정부가 발표한 '디지털 뉴딜 2.0'을 뒷받침하기 위해 마련됐다. 초연결 신산업 육성을 주제로 정부의 추진 현황 및 향후 계획, 부처 간 협력 방안 등이 논의됐다.

 

정부는 초연결 신산업 육성을 위해 메타버스, 블록체인 등 핵심 유망 분야에 2025년까지 약 2조6000억원 규모의 예산을 집중 투자하고 △신규 시장수요 창출 △산업 기반 확충 △선도국과의 격차 해소를 위한 기술혁신 △신산업 확산을 위한 법제도 정비 등에 주력할 계획이다.

 

우선, 새로운 수요 창출을 위해 제조·의료·교육 등 주요 공공·민간 분야에서 확장현실(XR), 블록체인, 사물인터넷 등 대형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공공 부문의 민간 클라우드 우선 이용을 정착시켜 나갈 계획이다.

 

또 산업 기반 확충을 위해 개방형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을 지원(’22~’25)하고 중소·벤처기업을 위한 블록체인 기술혁신 지원센터 설립(’22) 및 사물인터넷 테스트베드를 고도화(’22~’23)할 예정이다.

 

 

 

(중략)

 

 

출처 뉴시스 2021.09.15

 

https://www.news1.kr/articles/?4435450